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미니벨로 비포장도로 주행은 가능한가?

흔히들 자전거 타는 코스에 비포장도로가 끼어있다면 MTB를 구입하라고들 말합니다. 다른 자전거로는 비포장도로 못간다고 하면서 심지어 MTB안타면 그런곳에서는 넘어진다던가 자전거가 망가진다던가 그런 이야기들을 합니다. 이러한 부분에 대해서 제 의견을 적어보고자 합니다.

산악용 타이어가 아니면 비포장도로 못간다?
가장 많이들 하는 이야기입니다. 비포장도로에 산악용 타이어 끼고가지 않으면 심하게 미끄러지고 타이어가 얼마못가 터질것이라는 이야기들입니다. 물론 미니벨로로 싱글트랙(등산로)를 주행하는 것은 힘듭니다. 뭐 난이도가 낮은 곳이면 통과가 가능하긴 하지만.. 어떻든 일반적으로 싱글트랙은 거의 힘들다고 봐야합니다.

하지만 자동차가 다니는 비포장도로라면 좀 다릅니다. 시골에 경운기 등이 지나다니는 농로나 기타 포장이 되지 않은 도로의 경우에는 충분히 미니벨로로도 가능합니다. 단 타이어의 폭이 아주 좁은 미니스프린터 계열의 경우에는 힘들수도 있습니다만 타이어 폭이 1.25인치나 그 위쪽이라면 문제 없습니다. 우리나라에 산악자전거가 들어오기 전에는 지금보다 도로사정이 더 열악하여 포장되지 않은 도로가 많았는데 그때는 어떻게 다녔습니까? 1.25인치나 그보다 조금더 폭이 넓은 타이어끼고 비포장도로 잘만 다녔습니다. 그렇다고 해서 빵꾸난다던가 그런일도 없었습니다. 쌀집자전거 무거운 쌀 싣고도 잘만 다녔습니다. 따라서 미니벨로로 비포장도로를 주행하는 데 크게 부담은 가지지 않으셔도 됩니다.


비포장도로는 울퉁불퉁하여 프레임에 문제가 생긴다
이것 역시 마찬가지입니다. 산악자전거가 들어오기 전 시절을 생각해보면 신사용자전거나 쌀집자전거같은것으로 잘 다녔고 심지어 생활형로드로도 비포장도로를 주행했습니다. 하지만 프레임이 두동강으로 부러졌다던가 기타 부품에 금이가서 못쓰게 되었다던가 그런 이야기는 들어보지 못하였습니다. 그리고 싸이클로크로스 경기를 보더라도 울퉁불퉁한 길을 40km/h에 달하는 속력으로 우다다다다~ 하고 쏘는데도 문제 없습니다. 이러한 것들을 볼 때 부품의 강도문제로 인하여 자동차가 다닐 수 있는 비포장도로를 주행한다고 해서 프레임에 문제가 생기거나 기타 부품이 쉽게 망가지지는 않는다고 봐야합니다.

Posted by 물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누구라지 2009.08.01 18: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 생각도 비슷합니다. 문제는 컨트롤이지 자전거가 아닌것 같습니다.